형제가 연합하여

보라 형제가 연합하여 동거함이 어찌 그리 선하고 아름다운고 (시 133:1)

거절의 미학(美學)

 

거절은 ‘NO!’라고 말하는 것이기에 소극적이거나 부정적인 단어 같습니다.

물론 귀찮아서 무조건 거절하는 것도 있겠지만

심사숙고(深思熟考)한 거절은 핵심과 본질에 집중하기 위한 예술의 언어입니다.

 

거절이 없는 사람은 넉넉한 아저씨 마음 좋은 아줌마는 될 수 있어도

결코 최고의 삶을 살 수는 없습니다.

이것저것 다 품고서는 다양한 고급백화점까지는 될 수 있어도

어떤 유행이 불어와도 한두 가지에만 집중하는 명품 가게는 될 수 없습니다.

 

‘NO’를 이렇게 풀어쓴 사람도 있습니다.

NO=Next Opportunity

오늘의 거절이 내일의 기회가 될 수 있습니다.

우리가 살면서 거절할 때도 있고 거절당할 수도 있습니다.

거절에 담긴 또 다른 기회를 생각하면 마음이 아프지만은 않을 것입니다.

 

그러나 거절할 때 조심하고 또 조심할 일이 하나 있습니다.

진짜를 거절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자칫하면 끝까지 지고 가야 할 나의 십자가마저 거절할 위험이 있습니다.

나의 거절이 십자가 없는 삶으로 마감된다면 이런 낭패가 또 어디 있겠습니까.

 

 


List of Articles
제목 이름 날짜
[2023년 3월 12일] 봄이 왔습니다 김성국담임목사 2023.03.11
[2023년 3월 5일] 웅덩이와 바다 김성국담임목사 2023.03.04
[2023년 2월 26일] 저 오늘 쇼파르 불어요 김성국담임목사 2023.02.25
[2023년 2월 19일] 같이 못 가는데요? 김성국담임목사 2023.02.18
[2023년 2월 12일] 울지마요 튀르키예 김성국담임목사 2023.02.11
[2023년 2월 5일] 우정은 무엇을 만드는가? 김성국담임목사 2023.02.04
[2023년 1월 29일] 손수건과 모닥불 김성국담임목사 2023.01.28
[2023년 1월 22일] 60세에 총각 결혼하고, 62세에 손주 본 사람 김성국담임목사 2023.01.21
[2023년 1월 15일] 거절의 미학(美學) 김성국담임목사 2023.01.14
[2023년 1월 8일] 택배요! 김성국담임목사 2023.01.07
[2023년 1월 1일] 헤어질 결심 김성국담임목사 2022.12.31
[2022년 12월 25일] 남은 몇날동안 무엇을 할까? 김성국담임목사 2022.12.24
[2022년 12월 18일] 세 가지 답변 김성국담임목사 2022.12.17
[2022년 12월 11일] 거기 빛이 있었고 김성국담임목사 2022.12.10
[2022년 12월 4일] 여러분은 우릴 포기하지 않았습니다 김성국담임목사 2022.12.10
[2022년 11월 27일] 알로하 김성국담임목사 2022.12.10
[2022년 11월 20일] 그럼에도 불구하고 김성국담임목사 2022.12.10
[2022년 11월 13일] 기억과 감사 김성국담임목사 2022.12.10
[2022년 11월 6일] 하나님께 더 가까이 김성국담임목사 2022.11.05
[2022년 10월 30일] 흩어진 사람들 김성국담임목사 2022.10.2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5 Next
/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