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제가 연합하여

보라 형제가 연합하여 동거함이 어찌 그리 선하고 아름다운고 (시 133:1)

꼬끼오

 

닭이 운다 꼬끼오

집집마다 꼬끼오

맛을 낼 땐 닭표 간장

꼭 낀다고 꼬끼오

 

아직도 멜로디가 또렷이 기억나는 오래된 닭표 간장 광고 노래입니다.

광고 가운데 닭 소리를 꼬끼오로 표현했습니다.

닭 울음소리는 성경적으로 매우 의미심장합니다.

베드로야----오늘 닭 울기 전에 네가 세 번 나를 모른다고 부인하리라

 

그 닭 울음소리를 들리는 그대로 표현할 수 있는 문자는 세계에 없을 것입니다.

자음 14, 모음 10개로 온갖 글을 만들고 세상 모든 소리를 발음할 수 있다니요.

오늘은 한글날입니다. 많은 수난을 겪으면서 지켜온 한글입니다.

온 세상 젊은이들이 한국어로 떼창부르는 것은 더 이상 놀라운 일이 아닙니다.

한국어 공부 열풍도 세계 곳곳에 이미 붙었습니다.

 

멀잖아 세계 어디서든지 한국말로 설교해도 많이 알아들을 날이 있을 것입니다.

그때 저는 외국인들에게 이렇게 설교할 것입니다.

베드로는 꼬끼오 닭 소리를 듣고 회개하였습니다.

초대 교회 성도들이 성령 충만 받을 때 쉬이익 바람 같은 소리가 있었습니다.”

세상의 모든 소리를, 소리 나는 대로 표현할 수 있는 한글이 자랑스럽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이름 날짜
[2023년 2월 12일] 울지마요 튀르키예 김성국담임목사 2023.02.11
[2023년 2월 5일] 우정은 무엇을 만드는가? 김성국담임목사 2023.02.04
[2023년 1월 29일] 손수건과 모닥불 김성국담임목사 2023.01.28
[2023년 1월 22일] 60세에 총각 결혼하고, 62세에 손주 본 사람 김성국담임목사 2023.01.21
[2023년 1월 15일] 거절의 미학(美學) 김성국담임목사 2023.01.14
[2023년 1월 8일] 택배요! 김성국담임목사 2023.01.07
[2023년 1월 1일] 헤어질 결심 김성국담임목사 2022.12.31
[2022년 12월 25일] 남은 몇날동안 무엇을 할까? 김성국담임목사 2022.12.24
[2022년 12월 18일] 세 가지 답변 김성국담임목사 2022.12.17
[2022년 12월 11일] 거기 빛이 있었고 김성국담임목사 2022.12.10
[2022년 12월 4일] 여러분은 우릴 포기하지 않았습니다 김성국담임목사 2022.12.10
[2022년 11월 27일] 알로하 김성국담임목사 2022.12.10
[2022년 11월 20일] 그럼에도 불구하고 김성국담임목사 2022.12.10
[2022년 11월 13일] 기억과 감사 김성국담임목사 2022.12.10
[2022년 11월 6일] 하나님께 더 가까이 김성국담임목사 2022.11.05
[2022년 10월 30일] 흩어진 사람들 김성국담임목사 2022.10.29
[2022년 10월 23일] 말 한마디 김성국담임목사 2022.10.22
[2022년 10월 16일] 아~~ 라파예트 애브뉴 장로교회 김성국담임목사 2022.10.15
[2022년 10월 9일] 꼬끼오 김성국담임목사 2022.10.08
[2022년 10월 2일] 100% 대(對) 200% 김성국담임목사 2022.10.0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5 Next
/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