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제가 연합하여

보라 형제가 연합하여 동거함이 어찌 그리 선하고 아름다운고 (시 133:1)

10()를 사는 법()

 

10대를 어떻게 보내셨습니까?

오래된 표현이지만 아직도 유효한 표현인데 흔히 청소년 시기를

질풍노도의 시기또는 이유 없는 반항의 시기라고 부르곤 합니다.

많이들 그러지 않으셨을까 싶은데(just 추측^^) 저의 10대 때

질풍노도가 누그러지고 이유 없는 반항이 꺾이는 데는 적잖이 시간이 필요했습니다.

 

어제 새벽에 본 10대는 달랐습니다.

차원 다른 그들을 킹덤미션 파송예배에서 보았습니다.

어제 여러 회중, 다양한 세대 120명이 킹덤미션에 파송받았습니다.

어린아이들과 청년들도 적잖이 참석하였는데 특히 10대 청소년들이 대거 참여하였습니다.

 

그들은 어제 불쑥 교회 나왔다가 내일 다른 세상에서 노는 10대들이 아닙니다.

그들에게는 선교에 대한 흔들림 없는 헌신이 오래전부터 이미 서있습니다.

그들은 선교의 다음 세대가 아니라 현재 세대입니다.

그들은 영적 세계에 내일의 주역이 아니라 오늘의 주인공들입니다.

 

그들에게는 그리스도를 위한 삶의 비전과 방향이 분명합니다.

오늘의 다니엘과 그의 친구들, 에스더와 그와 측근들이었습니다.

그들을 보며 우리 교회와 이 시대의 기독교에 대한 기대감이 커졌습니다.

10대의 시간을 질풍노도와 반항에 낭비하지 않는 그들에게 깊이 매료되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이름 날짜
[2022년 11월 6일] 하나님께 더 가까이 김성국담임목사 2022.11.05
[2022년 10월 30일] 흩어진 사람들 김성국담임목사 2022.10.29
[2022년 10월 23일] 말 한마디 김성국담임목사 2022.10.22
[2022년 10월 16일] 아~~ 라파예트 애브뉴 장로교회 김성국담임목사 2022.10.15
[2022년 10월 9일] 꼬끼오 김성국담임목사 2022.10.08
[2022년 10월 2일] 100% 대(對) 200% 김성국담임목사 2022.10.08
[2022년 9월 25일] 춤추는 가을 김성국담임목사 2022.09.27
[2022년 9월 18일] 굿바이, Queen 김성국담임목사 2022.09.17
[2022년 9월 11일] 그래서 그랬었구나 김성국담임목사 2022.09.10
[2022년 9월 4일] GEM 김성국담임목사 2022.09.03
[2022년 8월 28일] 우아아앙 날마다 우리에게 김성국담임목사 2022.08.27
[2022년 8월 21일] 당신을 "걸레"라고 부른다면 김성국담임목사 2022.08.20
[2022년 8월 14일] 진정한 자유인 김성국담임목사 2022.08.13
[2022년 8월 7일] 집으로 가자 김성국담임목사 2022.08.06
[2022년 7월 31일] 10대(代)를 사는 법(法) 김성국담임목사 2022.07.30
[2022년 7월 24일] 친구 이야기 김성국담임목사 2022.07.23
[2022년 7월 17일] 우리를 보내신 이 김성국담임목사 2022.07.16
[2022년 7월 10일] 우리를 다시 살려 주옵소서 김성국담임목사 2022.07.09
[2022년 7월 3일] 하나님의 “Next!” 김성국담임목사 2022.07.02
[2022년 6월 26일] 하프타임 김성국담임목사 2022.06.2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 Next
/ 21